2020.09.30 (수)

  • 구름많음동두천 17.5℃
  • 구름많음강릉 18.0℃
  • 구름조금서울 18.4℃
  • 구름조금대전 19.3℃
  • 구름조금대구 19.3℃
  • 구름조금울산 17.8℃
  • 구름많음광주 18.5℃
  • 구름조금부산 19.1℃
  • 구름많음고창 16.9℃
  • 구름조금제주 21.8℃
  • 구름조금강화 18.9℃
  • 구름조금보은 16.2℃
  • 맑음금산 16.9℃
  • 맑음강진군 18.9℃
  • 구름조금경주시 16.3℃
  • 구름많음거제 20.1℃
기상청 제공

독서칼럼

많은 교훈을 담은 세라이야기

고전소설 세라이야기, 궁금하지않아?

URL복사

 이 책(세라 이야기')은 '프랜시스 호즈슨 버넷'이 쓴 고전소설이다. 국내에는 '소공녀'라는 제목으로 많이 알려져있다. 책의 주인공인 '세라'는 공주처럼 자라왔다. 하지만, 아버지의 죽음으로 다락방 하녀가 되었다. 기숙학교 원장인 '민친'선생은 '세라'를 돈의 원천으로만 생각했다. 원장은 '세라'가 빈털터리가 되자마자 구박을 했다. 그러나 '세라'가 백만장자라는 사실이 알려지고, 원장은 후회를 한다는 것이 주된 줄거리이다.

 

 그렇다면, 이 책이 담고 있는 의미는 무엇일까?

필자는 이 책은 자본주의의 폐해를 그대로 드러내고 있다고 생각한다. 오로지 돈으로 사람을 평가하고, 차별하는 원장의 행동에서 그것을 알 수 있었다.

또 이 책은 '어느 순간에서도 침착성을 잃어서는 않된다.' 라는 문구를 담고 있다. '세라'는 자신의 또래에 비해 성숙하고, 꾀도 부리지 않는다. 생각이 깊으며, 함부로 행동하지도 않는다. 필자는 이런 주인공의 태도가 '세라'의 인격을 만들었다고 생각한다. 우리나라 격언에 '말이 그 사람의 품격을 만든다.' 라는 말이 있다. 이 소설에서는 이를 한 번 더 깨달을 수 있었다.

 

 작가가 독자에게 전하려는 메세지는 무엇일까?

필자는 이 책이 인간의 품위에 대한 중요성전달하고 있으며,  기회주의적, 자본주의적인 근성비판하는 메세지를 전달하고 있다고 생각한다.

 

 필자는 책을 읽으면서 많은 것을 생각했다. 기회주의적과 자본주위사회가 우리에게 끼치는 영향을 간접적으로 느낄 수 있었다. 이에 우리가 앞으로의 사회를 어떻게 구성해야하는지에 대해서도 고민하게 되었다. 10대 청소년들이 꼭 이 책을 읽고, 우리 사회의 문제점을 깨달았으면 한다.


취재NEWS


칼럼

「휴대폰 전쟁」우리가 휴대폰에게 빼앗기고 있는 것들
현재 스마트폰은 사람들에게 없어서는 안 될 필수품이 되었다. 우리는 매일 스마트폰으로 친구들과 연락하고, 동영상을 시청하는 등... 이 기기를 다양하게 사용하고 있다. 더군다나 최근에는 '코로나19'로 인한 집콕생활 속에서 스마트폰만 보는 하루가 지속되고 있다. 이런 사람들(특히, 청소년들)에게 책 「휴대폰 전쟁」을 추천한다. 책의 내용을 살펴보면, 주인공인 중학생 '다리아'는 캘거리에서 델타로 이사왔다. 둘도 없는 단짝친구들과 이별하고, 하루종일 그들과 휴대폰으로 연락을 하는 다리아. 그런 다리아는 봄 방학 때 친구들을 만나러 가기위한 경비를 마련하기 위해서 아르바이트를 찾게 되고, 엄마의 권유로 베이비시터 알바를 하게 된다. 여느 때처럼 친구들과의 연락에 빠져서, 아르바이트중이던 아이들을 신경쓰지 못한다. 결국 남자아이가 크게 다치게 되고, 다리아는 알바를 그만두게 된다. 부모님에께 휴대폰 사용 금지를 받고, 점점 켈거리의 친구들과 멀어져가는 다리아. 그러던 중 델타로 이사온지 얼마안된 '클리오'와 학교 과제로 '단절 프로젝트'를 진핸한다. 다리아는 이 과제를 통해서 휴대폰 중독에 대한 진심어린 이야기를 한다. 단절 프로젝트를 마친 다리아는 케이크를 앞에

직업의 세계

더보기
프로파일러는 어떤 직업일까?
사람들은 '경찰 , 형사'라고 하면, 이것이 어떤 직업인지, 어떤 역할을 하는지 잘 알고있다. 그러나 '프로파일러'라는 직업을 알고있는 사람들은 적다. 천재 프로파일러와 초능력 형사의 사건 수사 과정을 주제로 한 tvN 드라마 '메모리스트'가 있는데, 이 드라마로 인해서 '프로파일러라'는 직업이 나온다. 과연 프로파일러는 무엇일까? 프로파일러는 사건 해결에서 중요한 역할을 한다. 일반적 수사기법으로는 해결되기 힘든 연쇄살인사건 등의 수사에 투입되어서, 용의자의 성격, 행동유형 등을 분석하고, 도주경로나 운신처 등을 추정한다. 프로파일러는 '범죄심리분석관' 또는 '범죄심리분석요원'이라고도 불린다. 사건수사에서 직접적으로 범인을 체포하는 것은 형사이지만, 형사가 범인을 체포할 수 있도록 정보를 조사하고 포위망을 좁혀나갈 수 있도록 서포트하는 직업이 프로파일러이다. 프로파일러는 사건수사에서 아주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 프로파일러가 되기 위해서는 어떤 과정을 거쳐야할까? 프로파일러가 되기 위해서는 시험을 봐야하는데, 이를 특별채용이라고 한다. 심리학, 사회학 전공자에 한해서 시험의 자격이 주어진다. 현재는 우리나라는 약 40명의 프로파일러들이 활동하고 있다. 이

영상NEWS

더보기

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