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16 (금)

  • 맑음동두천 22.5℃
  • 구름많음강릉 26.7℃
  • 맑음서울 25.9℃
  • 구름조금대전 26.0℃
  • 구름많음대구 24.6℃
  • 구름많음울산 24.9℃
  • 구름많음광주 26.4℃
  • 구름많음부산 26.0℃
  • 구름많음고창 25.9℃
  • 구름많음제주 27.9℃
  • 구름많음강화 25.3℃
  • 맑음보은 22.3℃
  • 맑음금산 24.0℃
  • 구름많음강진군 25.2℃
  • 구름많음경주시 22.4℃
  • 구름많음거제 25.1℃
기상청 제공

독서칼럼

내가 원하는 꿈을 살 수 있다?!

"주문하신 꿈은 매진입니다" 꿈을 판매하는 달러구트 꿈 백화점, 여기서는 원하는 것을 모든지 이룰 수 있다.

URL복사

 요즘은 코로나 때문에 여행을 가거나 여럿이서 놀러가는 것은 상상도 할 수 없는 모습이 되었다. 그렇기에 우리 모두가 답답하고 힘든 상황이다.하루빨리 모두가 여행도 가고, 매일 학교도 갈 수 있는 날이 돌아오길 바란다.

 

 혹시 당신도, 당신이 이루고 싶고 바라는 것이 있는가? 그렇다면 '달러구트 꿈 백화점'을 찾아가라! 잠이 들어야만 입장 가능한 마을에서 일어나는 비밀스럽고도 기묘한 이야기, '달러구트 꿈 백화점'으로 당신을 초대합니다.

 

 '달러구트'는 꿈을 판매하는 꿈백화점의 주인이다. 그 꿈백화점에 신입직원으로 들어오게 된 '페니'는 그곳에서 '달러구트'와 함께 다양하고도 각양각색의 사연을 가진 여러 사람들에게 꿈을 판매한다. 그러던 중, 사람들의 여러가지 사정들을 알게 되었고, 꿈을 통해 사람들의 상처들을 보듬어 주고, 힐링과 도움을 주는 유쾌하고 감동적인 이야기 이다. '달러구트'와 '페니', 그리고 꿈백화점 직원들은 꿈을 판매하기도 하지만, 꿈을 추천해 주고 고민상담도 해주며 사람들에게 도움을 준다. 그렇다면, 꿈백화점에서 산 꿈은 얼마일까? 꿈의 값은 꿈을 꾼 후 깨어나서 느낀 '감정'이다.

 

 만약 당신이 꿈 백화점에 간다면 어떤 꿈을 살 것인가? 만약 본 기자가 꿈백화점에 간다면, 백화점에서 하루동안 일을 하고, 그 후 세계여행을 하는 꿈을 살 것이다. 꿈을 사는 것도 좋지만, 꿈백화점에서 일해 보고 싶기 때문이다.

 

 

 이 책은 '이미예'작가가 쓴 장편 소설이다.책에서 다루는 주제가 새로웠고, 책을 읽을 때 상상의 나래를 펼치기 좋은 책이라고 생각한다. 이 책을 상상하기 좋아하는 친구들에게 추천한다.

 

 이 특별한 백화점에 와있는 당신은 무엇이든지 이룰 수 있다! 꿈백화점의 비밀스럽고도 가슴 뭉클한 이야기속에 한 페이지를 함께 만들러 가보자!


취재NEWS

열띤 응원과 경기, 웃음과 행복이 가득한 신기중학교 체육대회
안양 신기중학교는 지난 6일 '한마음 체육대회'를 진행하였다 코로나로 인해서 학교의 많은 일상들이 변화된 가운데, 지난 해에 이어 올해도 체육대회를 진행하지 못할까 노심초사하던 학생들에게 행복한 이틀이다. 비록 비대면 체육대회이지만, 체육대회 개최소식은 학생들의 기쁨과 기대를 불러 일으키기에 충분했다. '이창범'교장선생님의 개회 선언으로 시작된 체육대회는 농구 자유투, 줄넘기 등의 개인종목과 스포츠스태킹과 같은 릴레이 종목등... 총 6가지 경기로 진행되었다. 예전처럼 전교생이 운동장에 모여앉아서, 소리 지르던 열띤 응원소리와 대항의 열기는 없었지만, 각자의 교실 TV를 통해 우승을 바라며 응원하는 학생들의 마음은 여전히 뜨겁고 흥분되었다. 승부를 인정하고, 경기중 부족과 실수를 이해하고, 서로를 배려하는 따뜻함이야말로 체육대회의 매력이 아닐까라고 필자는 생각한다. 여느때와 같이 이번 체육대회에서 종종 나오는 실수에 대해서 서로가 위로하고, 칭찬하고, 승부를 인정하며, 축하하는 멋진 대회였다. 세월호 사건 이후 '수학여행'이라는 추억의 기차가 멈춰지고, 코로나로 인해서 체육대회와 행사의 기차가 멈춰진 2020년도와 2021년의 시간. 이번 체육대회 개최는 다

칼럼



영상NEWS

더보기

갤러리

더보기